http://pragmaticstory.com 으로 이전했습니다.

더 이상 티스토리 블로그에는 글을 쓰지 않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Life & Culture >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블로그 이전했습니다.  (0) 2015.07.20
스칼라 공부에 좋은 자료  (0) 2015.05.30
사랑가  (0) 2015.03.04
Beyond the Universe  (2) 2015.01.31
기름 유출 피해를 경고하는 광고  (0) 2014.08.11
운전중 휴대폰 사용을 경고하는 광고  (0) 2014.06.15

스칼라 공부하기 좋은 사이트 스칼라 학교

http://twitter.github.io/scala_school/ko/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Life & Culture >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블로그 이전했습니다.  (0) 2015.07.20
스칼라 공부에 좋은 자료  (0) 2015.05.30
사랑가  (0) 2015.03.04
Beyond the Universe  (2) 2015.01.31
기름 유출 피해를 경고하는 광고  (0) 2014.08.11
운전중 휴대폰 사용을 경고하는 광고  (0) 2014.06.15

사랑가

Life & Culture/일상다반사 2015.03.04 09:18 posted by k16wire

이런 멋진 콜라보가 있다니 놀랍네요.


https://www.youtube.com/watch?v=yXSkm9xowLc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Life & Culture >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블로그 이전했습니다.  (0) 2015.07.20
스칼라 공부에 좋은 자료  (0) 2015.05.30
사랑가  (0) 2015.03.04
Beyond the Universe  (2) 2015.01.31
기름 유출 피해를 경고하는 광고  (0) 2014.08.11
운전중 휴대폰 사용을 경고하는 광고  (0) 2014.06.15

Beyond the Universe

Life & Culture/일상다반사 2015.01.31 22:42 posted by k16wire

작년 한해동안 진행했던 일 하나가 끝났습니다. 

이제 숨을 고르고 2단계를 향해 달려가야 합니다. 험난한 일들이 많을거라 예상되지만 즐겁네요.

신난다. 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Life & Culture >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스칼라 공부에 좋은 자료  (0) 2015.05.30
사랑가  (0) 2015.03.04
Beyond the Universe  (2) 2015.01.31
기름 유출 피해를 경고하는 광고  (0) 2014.08.11
운전중 휴대폰 사용을 경고하는 광고  (0) 2014.06.15
아이유 50cm  (0) 2014.06.07

벤쿠버 시내에서 촬영된 광고라고 하는데 아이디어 참 좋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Life & Culture >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가  (0) 2015.03.04
Beyond the Universe  (2) 2015.01.31
기름 유출 피해를 경고하는 광고  (0) 2014.08.11
운전중 휴대폰 사용을 경고하는 광고  (0) 2014.06.15
아이유 50cm  (0) 2014.06.07
친일인명사전 앱을 선물합니다.  (7) 2014.06.02

이런 경험한번 하고나면 절대 운전중 휴대폰 사용안하겠죠.

많은것은 생각하게 해주는 광고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아이유 50cm

Life & Culture/일상다반사 2014.06.07 17:03 posted by k16wire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얼마전 페북을 통해 친일연구의 선구자 임종국님을 알게되었습니다.




이분의 평생숙원이던 친일인명사전이 편찬되었고 지금은 앱(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minjok.pjdic)으로 판매되고 있습니다. 다행히 T 스토어에서도 구매가 가능하네요. 

홀로 친일연구에 평생을 바치신 분을 위한 작은 이벤트를 마련했습니다.  

SKT 쓰시는분들중 앱 갖고 싶은데 10,000원이 부담스러우신분 댓글 남겨주세요. 

선물로 보내드리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lay 책 저자 워크샵을 진행하면서 정말 많은 도움을 받았습니다. 제가 생각하지 못했던 부분에 대한 많은 지적과 의견을 보면서 리뷰가 얼마나 중요한지 다시한번 실감했네요.

그래서 이번에는 책에서 만드는 예제코드에 대한 워크샵을 진행하려 합니다. 

  • 일정: 4월중
  • 시간: 오후 반나절(5시간+)
  • 장소: 강남역 근처 TOZ
  • 참석인원: 3명
  • 내용: 제가 쓰고있는 Play 책에서 진행하는 실습 
  • 자격조건
    • 실습을 위해 노트북을 가져올수 있다.(윈도우, 맥 둘다가능)
    • 자바로 개발이 가능해야 한다.
    • Play를 모른다. (전혀 몰라도 됩니다.)

신청하신 분들이 모두 참석 가능한 날로 잡을생각이라 날짜는 미정입니다.  

반나절만에 Play를 제대로 배워볼수 있는 좋은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참석을 원하시는 분은 이 글에 비밀댓글로 '이름/이메일/연락처/간단소개'를 남겨주세요.

리뷰에 적합한 분인지 판단해서 진행하기 때문에 신청은 선착순이 아니며 신청은 이번주 수요일까지 받겠습니다.


예상했던 인원보다 신청자가 많아서 이정도에서 신청 마감합니다.

신청해주신 분들께는 개별적으로 연락드리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Life & Culture >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이유 50cm  (0) 2014.06.07
친일인명사전 앱을 선물합니다.  (7) 2014.06.02
Play를 직접 배우실분을 모집합니다.  (23) 2014.03.24
Play 책 저자 워크숍에 참여하실분을 모십니다.  (19) 2014.03.05
Today is the day  (0) 2014.01.09
Good Bye  (2) 2013.07.05

자바를 이용해 빠른 웹개발을 가능하게 해주는 Play 프레임워크(http://www.playframework.com/)에 대한 책을 쓰고있습니다. 현재 70~80%정도 원고가 마무리되었고 원고에 대한 1차 출판사 리뷰를 받았습니다. 원고를 마무리하기 전에 현재 수준의 원고를 가지고 저자 워크샵을 진행하고자 참여하실분을 모십니다.


저자 워크샵은 저자와 참가자가 만나서 저작물에 대한 피드백을 주고받는 모임입니다. 저자는 저작물에 대한 반응을 얻을수 있고 참가자는 저작물을 미리 볼수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URL을 참고하세요.

https://www.ibm.com/developerworks/community/blogs/9e635b49-09e9-4c23-8999-a4d461aeace2/entry/273?lang=en


  • 참가인원: 최대 10명
  • 시간: 2시간~3시간
  • 날짜 및 시간: 3월 17일 or 18일, 저녁 7시
  • 장소: 강남역 토즈
자바를 모르시는분은 아무래도 참여하기 힘들거 같고 Play는 알고 계셔도 되고 모르셔도 됩니다. 
워크샵 당일 노트북을 가져오실수 있는분 우대합니다.
17일이나 18일중 가장 많은분이 참석하실수 있는 날짜에 한번만 진행합니다.

참여를 원하시는분은 이 글에 다음과 같이 비밀댓글을 남겨주시거나 제게 메일(k16wire@gmail.com)주세요.

ex) 황상철/이메일/핸드폰/17일 가능/Play 잘 알아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Today is the day

Life & Culture/일상다반사 2014.01.09 01:43 posted by k16wire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Good Bye

Life & Culture/일상다반사 2013.07.05 19:39 posted by k16wire

This blog doesn't talk any more.

Good bye.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두달에 걸쳐 진행된 Play! 프레임워크에 대한 스터디가 끝났습니다. 

처음에 5명으로 작게 시작했던 스터디라 끝까지 진행될 수 있을까 걱정했었는데 기우더군요. 많은 분들이 끝까지 스터디에 참여하셨고 이제 좀 더 진행하자는 의견까지 나왔습니다.


두번째 스터디는 4월9일(화요일)에 시작합니다. 

1차와 동일하게 Play For Scala 책을 교재로 사용하며 온라인과 오프라인 병행으로 진행합니다. 지금 스터디 신청받고 있으니 참여를 원하시는 분들은 페이스북 그룹(https://www.facebook.com/groups/400984499987421/)에 가입하시고 신청하시면 됩니다. 


ps) 플레이 스터디를 플레이 사용자 그룹으로 확대했습니다. 플레이 쓰시는 분들 동참하셔서 같이 경험을 공유하시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Life & Culture >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Today is the day  (0) 2014.01.09
Good Bye  (2) 2013.07.05
Play! 두번째 스터디 시작합니다.  (0) 2013.04.02
커피숍 소음을 내주는 서비스  (0) 2013.03.11
그 젊은 해커는 왜 죽음을 선택할 수 밖에 없었는가  (0) 2013.03.07
Paperman  (0) 2013.02.03
커피숍에서 일이 더 잘된다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그런 사람들을 위해서 커피숍 소음을 내주는 서비스가 나왔네요.


한국어 버전도 있습니다.

비슷한것 중에 집중력에 도움이 되는 음악을 선곡해 주는 서비스도 좋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지난달 아레나 홈므(http://www.arenakorea.com/)라는 패션잡지로부터 기사를 하나 써보지 않겠냐는 연락을 받았습니다. 패션잡지에 내가 무슨 기사를 쓸수 있지 했더니 IT 관련 기사에 대한 기고를 부탁하더군요. 일전에 세상을 떠들썩하게 만든 애런 슈와르츠의 죽음에 대한 기사를 써달라는 의뢰였습니다.


이런 기사를 써본적이 없어 망설이다 한번 해보자는 마음으로 기사를 작성했고 몇번의 재작업끝에 드디어 이번달 7월호에 제가 쓴 글이 실렸습니다. 보이시나요? 오른쪽 한귀퉁이에 있는 제목 


"그 젊은 해커는 왜 죽음을 선택할 수 밖에 없었는가"


이번에 잡지기고를 하면서 다시한번 느꼈습니다. 내가 정말 글을 못쓰는구나. OTL

좋은 공부했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기사를 쓰면서 참고했던 다른 기사들을 정리했습니다.


[1] 지식을 훔친 죄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020&aid=0002399296

[2] 김익현 어느 해커의 죽음 http://opinion.inews24.com/php/news_view.php?g_serial=717580&g_menu=043101

[3] 나 같은 직업을 가지는 방법: 애런 스워츠가 말하는 열정의 자세 http://slownews.kr/6720

[4] 애런 스워츠 자살 파장 미의회 해킹법 개정안 발의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301170923561&code=970201

[5] 스캐너 사진기 이제 안된다. http://www.siminsori.com/news/articleView.html?idxno=72262

[6] 아론 슈와츠가 우리에게 남기고간 숙제 http://isao76.egloos.com/238890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aperman

Life & Culture/일상다반사 2013.02.03 08:32 posted by k16wire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오늘 센터 전체 모임에서 본 영상입니다. 실제 사물이 디지털 정보와 융합되면 어떤 결과가 나올 수 있는지 미리 보여주는 듯합니다.



http://www.ted.com/talks/lang/ko/pranav_mistry_the_thrilling_potential_of_sixthsense_technology.html


영상 마지막에 보면 크리스 앤더슨의 질문에 이 연구결과를 오픈소스화 하겠다고 대답합니다. 오픈소스로 이미 공개되어 있습니다.


http://code.google.com/p/sixthsense/

https://github.com/sixthsense/sixthsense


하지만 아쉽게도 활발하게 개발되고 있는것 같지는 않아보이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lay Framework에 대해 관심을 갖고 개발을 진행한지 몇달이 지났네요. 

그동안 삽질도 많이 했지만 그래도 고생한만큼 배우는것 같습니다. 얼마전 숭실대 컴퓨터공학과에서 nForge를 개발한 기술로 Play에 대한 이야기를 하기전에 "혹시 Play Framework에 대해 들어보신분" 하는 질문을 던졌더니 아무도 없더군요. :)


Play가 부족한 부분도 많지만 나름 강점도 있는데 국내에 너무 인지도가 떨어지는것이 아쉬워서 스터디를 같이 진행해보려 합니다. 혹시


- 현재 Play를 기반으로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으신분

- Play Framework에 관심을 갖고 공부하고 싶으신분


계시면 이 글에 댓글로 스터디 신청해주세요. 자세한 스터디 방향이나 내용은 멤버가 모이면 결정하려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지난 11월29일 숭실대 컴공과 4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개발자 커리어에 대한 강연을 진행했습니다. 언제나 함께 다니는 채수원차장과 이번에도 함께 갔는데요 내용은 주로 "개발자 생활", "오픈소스", "취업" 등이었습니다. 4학년이다 보니 주 관심사가 취업인거같아 보이더군요.


원래 저 30분, 채차장 30분 이렇네 나누어서 진행할까 하다가 그냥 처음부터 같이 진행했습니다. 

이번엔 발표자료 없이 그냥 사진에 보이는 저 화면만 띄워놓고 진행을 해봤는데요 색다른 경험이었습니다. 중간에 약간 막박할때도 있었지만 둘이 진행하다보니 서로 보완할수 있어 큰 사고없이 끝냈습니다. 

오히려 연사에 대한 집중도는 발료자료가 있을때보다 확실히 높은거 같습니다.


개발자로 산다는것에 대한 열정을 찾아보기는 조금 힘들었지만 제가 저 나이때를 생각하면 뭐..^^;

이번달 13일에 다시 한번 진행하는데 그때는 더 잘 진행해보고 싶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지난 11월2일부터 24시간동안 NHN에서는 Camp4 라는 행사가 열렸습니다.

일종의 개발자를 위한 해커톤이었는데 전 지난해 버닝데이를 열었다는 이유로 이번에도 참석자가 아닌 주최자로 행사에 참여하게 되었네요. 아래는 어느 참가자분이 보내주신 이메일의 일부입니다.



전 이런 행사가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회사라면 반드시 있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지금의 모습이 100% 마음에 드는것은 아니지만 평소 개발자로서 느끼지 못했던 '개발의 즐거움'을  다시한번 느낄수 있었다는 피드백을 받으니 기분이 좋네요. 


관련기사: 지난 주말, NHN 그린 팩토리에서는 무슨 일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오는 11월14일 열리는 Tech planet 2012 컨퍼런스에 연사로 참여할 예정입니다. 


년초부터 개발해오고 있는 Play2 Framework기반의 nForge4에 대한 이야기를 하려고 합니다. 단순하게 Play2에 어떤 API가 있다는 소개가 아니라 실제로 Play2를 가지고 개발할때 부딪히게 되는 어려움들을 어떻게 해결하면서 개발해나가고 있는지를 정리해서 이야기할 생각입니다.


곧 참가자 접수가 시작되는것으로 아는데 관심있는 분들은 많이 와주세요.


ps) 발표에 대해 궁금하신 내용이 있다면 댓글로 질문이나 의견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저희팀이 여는 오픈 세미나가 이번주 토요일 10월20일에 열릴 예정입니다. 주제는 오픈 API

얼마전 발간된 "NHN은 이렇게 한다! 오픈 API를 활용한 메시업"의 저자 4명이 연사입니다. 이제 오픈 API는 약간 흔한 내용이 되었습니다만 이렇게 저자들이 모두 나오는 세미나는 흔치않죠. 책에 관심있는 분들이라면 필참입니다.

물론 저도 세미나장에 있으니 오시면 인사 나눠요.


세미나 소개: http://helloworld.naver.com/helloworld/172098

세미나 후기 및 발표자료: http://helloworld.naver.com/helloworld/183174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도전이란 표현이 약간 어색하네요. 그래도 제게는 한동안 제 시간과 노력을 쏟아부을 결심이기 때문에 저런 표현을 썼습니다.


내년 2월까지 제 친구이자 동료인 채수원님과 함께 애자일 개발에 대한 책을 쓰려 합니다.


이런 결심을 하게된 데에는 몇가지 배경이 있습니다.


최근 몇년간 저는 애자일의 가치를 전파하기 위해 노력해왔습니다. 이 블로그에 많은 글을 올렸고, 번역도 했고, 몸담고 있는 직장에서 애자일 관련 교육을 만들고 가르치고, 프로젝트를 코칭하고, 작년부터는 Agile Korea를 만들어 컨퍼런스도 열고 있습니다. 하지만 아직도 부족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래서 어떻게 하면 더 많은 Buzz를 일으킬 수 있을까를 고민했습니다.

그에 대한 해결책이라고 생각한게 바로 책입니다.


저 혼자서는 어렵다고 생각해서 국내 최초이자 유일한 애자일 도서 저자 수원님과 함께 합니다. ^^; "프로그래머로 산다는것"에 공저로 참여했던 것도 이런 용기를 내는데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제가 원하는 책이 나오려면 애자일 개발에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도움이 필요합니다. 


무엇보다 다양한 사례가 필요합니다. 

이론적인 부분은 저희가 정리할수 있지만 그 이론들을 사람들이 공감할수 있게 전달하려면 다양한 조직, 프로젝트에서 진행된 경험들이 필요합니다. 여러분들이 조금씩만 모아주시면 저희가 잘 정리해서 많은 사람들이 볼수있도록 만들어 보겠습니다.


제가 바라는것은 애자일의 확산이 아닙니다. 애자일은 수단과 도구일뿐이라는 생각이 든지 오래입니다. 그것보다 애자일에 담겨있는 가치가 널리 퍼진다면 국내 소프트웨어 생태계가 더 크게 성장할거라 믿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요즘 여러가지로 바쁘다보니 블로그를 소홀히 하게 되네요.


오는 8월22일(수요일) nForge 세미나를 엽니다. 이번 세미나는 차기버전 nForge에 대한 기술을 모두 맛볼수 있는 내용으로 진행됩니다. node.js, GIT, Play 를 배울수 있는 흔치않은 기회이니 많이들 오세요.

저는 여기서 Play Framework에 대한 소개를 담당합니다.


세미나 소개 및 신청하기: http://helloworld.naver.com/helloworld/128609


발표자료: http://www.slideshare.net/deview/hello-worldplay-framework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Life & Culture >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픈 세미나] NHN 오픈 API 특집!  (0) 2012.10.16
두번째 도전을 시작합니다.  (2) 2012.09.25
nForge 세미나에서 Play에 대해 발표합니다.  (0) 2012.08.20
OSCON 2012 #5Day  (0) 2012.08.10
OSCON 2012 #3Day  (0) 2012.07.19
OSCON 2012 #2Day  (2) 2012.07.18

OSCON 2012 #5Day

Life & Culture/일상다반사 2012.08.10 01:23 posted by k16wire

OSCON 마지막 날입니다. 어제와 동일한 형식으로 키노트후 세션이 이어집니다. 오늘은 Node.js쪽을 듣기로 맘먹어서 아예 한쪽 방에 자리를 잡고 앉았습니다.


첫번째 세션은 Declarative web data visualization using ClojureScript 입니다. 요즘 많이 유행하는 인포 그래픽에 대한 발표였는데요. 다른 설명보다는 발표자료가 참 좋습니다. 자료 구성이 내용을 잘 설명해 주고 있습니다.

http://keminglabs.com/talks/kevin_lynagh_web_data_visualization_OSCON_2012_slides.pdf

 

두번째 세션은 Building Big Apps with Node.JS 인데 유명한 Cloud9 IDE의 창업자가 발표를 진행했습니다. 그런데 마지막 날이어서 그런지 사람이 거의 없네요. Node는 최근에 책도 보고 코딩도 해봐서 그런지 공감가는 내용이 많이 보이네요. 발표가 끝나고 Q&A 를 진행할때 비동기 코드에 대한 테스트 코드를 잘 작성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느냐고 질문을 던져봤습니다. 좋은 질문이라고 하더니 답은 대충 어려운 작업이라고 버무리고 마네요. 쩝

발표 자료가 공개 안되어 제가 기록한 내용으로 대신합니다.

- Cloud9 IDE, cofounder

- @rikarends

- Dev cycle: Creat, Run/Debug, Test, Share, Deploy

- Front end: Ace Editor

  * DOM base editor

  * Syntax Highlighting

  * APF

  * RequireJS

  * Web workers: coding analysis

  * treehugger.js : generate ast

- Node.JS lessons

  * single threaded

  * process manager

  * cluster your processes!

  * Log your errors

  * Don't throw errors!

    . everything is callback

  * Verify your input nulls

  * Stream, do not buffer!

    . 레이어간에도 절대 사용하지 않는다. 

  * Specialize your processes

  * Be aware of race confitions

  * Verify your libraries

  * Minimize library use

  * Help your GC

  * Modularize: Architect

  * Package management

    . sourcemint

  * Know what your code does TRACE!(and profile)

    . trace.js 파일을 보여줌, 완전 깨알같음

    . Cloud9 IDE 를 2개 띄워서 수정하니 로그가 남는것 보여줌, Socket.io 이용

- WebGL 사용

  * 몇백라인도 빠르게 보여줄수 있다고함

  * 특정 위치로 바로 이동

마지막 날은 오전으로 모든 행사가 끝났습니다. 이번 행사에 대한 자료를 모아봤습니다. 

이런 컨퍼런스를 다니는 이유가 여러가지 있겠지만 특정 기술을 익히기 보다는 최신 동향을 파악하는일도 중요 합니다. 제가 생각하는점 몇가지 정리해봤습니다.

  • 클라우드 스택의 성장: 작년에는 두세개, 이번에는 Cloud Stack Day
  • 함수형 언어는 이미 대세: Java도 예외는 아니다.
  • 역시 프런트 엔드: HTML5, JQuery, CSS 등 HTML 관련 트랙 인기폭발
  • 스타트업, SMB: 오픈소스가 비즈니스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Life & Culture > 일상다반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두번째 도전을 시작합니다.  (2) 2012.09.25
nForge 세미나에서 Play에 대해 발표합니다.  (0) 2012.08.20
OSCON 2012 #5Day  (0) 2012.08.10
OSCON 2012 #3Day  (0) 2012.07.19
OSCON 2012 #2Day  (2) 2012.07.18
OSCON 2012 #1Day  (2) 2012.07.17